온타리오주 컬리지 파업소식

지난 10월 16일부터 시작한  온타리오주 컬리지 노조(교수및 교직원 등)의 파업이  계속 진행중입니다.

이 파업으로 학생들의 수업이 정상적으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으며,  특히 유학생들의 비자와 코업배정 등등에  피해가  예상됩니다.

 이 파업의 타결을 위해서 학생연합에서 온타리오주 정부에 서신을 보내어 개입을 촉구했지만, 주정부에서는 교섭에 관여하지 않겠다고하네요.

 

한편 학생들은 학비 반환을위한 청원 운동을 진행중이라고하네요.

 

빠른 타결이 있기를 바랍니다.

 

내용이 유용했다면 공유해 주세요.

관련 컨텐츠